‘퀀텀코리아 2024’ 조직위원회 발족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월 29일(목) ‘퀀텀코리아 2024’ 조직위원회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행사 준비에 나섭니다.
이번 ‘퀀텀 코리아 2024’은 6월 25일부터 6월 28일까지 4일간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최될 예정입니다.
최근 신약·모빌리티 등 산업혁신, 사이버 보안, 미래 국방 등 분야에서의 양자과학기술 파급효과로 세계 각국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이 분야에 대한 투자와 기술의 진보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는 수년간 연구자 교류 및 학술성과를 중심으로 개최해 온 ‘양자정보 주간(Quantum Week)’ 행사를 2023년부터 해외 석학, 국내외 각계 대표, 유수의 기업이 참여해 양자 생태계 전반을 조망하는 국제행사인 ‘Quantum Korea(Quantum Korea)’로 확대 개편한 바 있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개최되는 ‘퀀텀 코리아 2024’은 학술 컨퍼런스, 연구-산업 전시를 비롯한 다양한 행사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퀀텀코리아 2024’ 조직위원회는 한국양자정보학회 학회장이자 국가전략기술특별위원회 양자조정위원장인 김재완 고등과학원 교수가 위원장으로 위촉되며, 관련 협회·단체 및 정부출연연구기관 대표 인사, 양자 관련 기업 임원 등이 위원으로 참여합니다.
이번 발대식 겸 1차 회의에서는 행사 추진 방향 및 주요 프로그램에 대한 논의가 진행되며, 향후 분야별 운영위원회 운영을 통해 행사를 구체화해 나갈 계획입니다.
이날 조직위 출범을 시작으로 3월 첫째 주에는 ‘퀀텀코리아 2024’ 홈페이지가 열리며, 3월 둘째 주부터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 연구-산업 전시 참가 신청 접수가 시작됩니다.
(홈페이지 접속: https://quantum-korea.kr )

조선과학기술정보통신부 양자과학기술산업반장은 “‘퀀텀코리아’ 행사 개최를 통해 한국 양자과학기술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나아가 명실상부한 글로벌 양자연구-산업축제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면서 “정부도 유관기관·단체와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아낌없는 지원을 통해 행사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해 ‘퀀텀코리아 2023’ 행사에는 존 크라우저 등 노벨상 수상자를 포함한 세계적인 양자 석학을 비롯해 양자 분야 국내외 기업과 대학, 출연(연)이 대거 참석했습니다.
산·학·연·관 간 12건의 협력 양해각서(MoU)가 체결되었으며, 이는 IBM, IonQ 등 글로벌 양자 기업에 한국 인력 파견 연수 및 한국 초청 연수 프로그램 운영 등 실질적인 성과로 이어졌습니다.
이외에도 일반 국민이 참여하는 경연대회, 대중강연 등 다양한 문화행사 개최를 통해 총 3천여 명이 동 행사에 참여함으로써 양자과학기술과 산업에 대한 인식 확산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error: Alert: Content selection is disabled!!